고려대학교 안산병원, 사랑의 후원품 기탁

안산시 저소득 외국인 주민 위한 쌀 10kg·50포 전달

본문

첨부파일

안산시(시장 윤화섭)는 고려대학교 안산병원에서 생활이 어려운 관내 외국인 주민에게 전달해 달라며 사랑의 쌀 500(10㎏·50포대)을 기탁했다고 10일 밝혔다.

 

 행사는 전날 외국인주민지원본부에서 외국인주민관계공무원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이날 기탁 받은 쌀은 2015년부터 안산시외국인주민상담지원센터로부터를 위탁 운영하는 제일복지재단을 통해 외국인 주민 중 소외계층을 선정해 배분될 예정이다.

 

 최병민 고려대학교 안산병원장은 “외국인주민 가운데 생활이 어려운 주민을 위한 나눔 활동을 통해 지역사회에 기여하고시민들의 사랑과 신뢰를 받는 의료원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시 관계자는 “추석을 앞두고 외국인주민을 위한 나눔 활동에 동참해 주셔서 감사하다”며 “소외된 외국인주민에게 잘 전달하도록 하겠다”고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