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대부해양본부, 코로나19 예방 위해 특별방역점검

방아머리 해변 인근 식품접객업소 77개소 대상…위생 점검 병행

본문

첨부파일

안산시(시장 윤화섭대부해양본부는 오는 23일까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대부도 방아머리 해변 인근 식품접객업소(식당 및 카페) 77개소에 대한 특별방역점검을 실시한다.

 

최근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가 2단계로 연장됐음에도 불구하고평일 및 주말 대부도로 유입되는 관광객이 증가하면서 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마련된 조치다.

 

주요 점검사항은 ▲오후 10시 이후 홀영업 금지(포장 및 배달만 허용▲주기적 환기․소독 ▲출입자 명부 등 각종 대장 작성 및 관리 ▲5인 이상 집합금지 ▲테이블 간 거리두기 및 식사 중 대화 자제 등이며 ▲식품위생법 기본안전 수칙 준수 ▲영업자·종사자 건강진단 실시 등 전반적인 위생 점검도 병행한다.

 

김기서 대부해양본부장은 “최근 음식점 및 카페에 집단감염이 지속적으로 발생해 재확산을 경계해야 하는 상황”이라며 “식품접객업소 관계자뿐만 아니라 이용자들도 위생 관리 및 기본 방역수칙을 반드시 준수해 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