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상록구, 신규 공무원과 임용식·간담회 가져

박양복 상록구청장 “항상 겸손한 자세로 주민과 소통하길”

본문

첨부파일

안산시 상록구(구청장 박양복)는 신규 공무원 임용식과 간담회를 열고 새내기 공무원들의 앞날에 격려와 응원을 보냈다고 26일 밝혔다.

 

지난 23일 구청 소회의실에서 방역수칙을 준수한 가운데 진행된 임용식에는 상록구 신규 발령 공무원 18(행정 6·세무 1·사회복지 6·공업 2·보건 1·시설 2)이 참석해 임용장 수여와 함께 임용을 축하하는 작은 선물이 전달됐다.

 

이어 구청장과의 간담회에서는 신규 공무원들이 평소 궁금해 했던 내용 허심탄회하게 물어보며 공직생활 적응을 돕는 시간을 가져다.

 

박양복 상록구청장은 “공무원을 가장 공무원답게 만드는 것은 공감능력과 소통”이라며 “주민의 불편에동료의 어려움에 공감하고 소통함으로써 주민과 동료에게 사랑받는 공무원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에 간담회에 참석한 한 신규 공무원은 “첫 출근이라 긴장되고 설렌다”며 “주민의 목소리를 경청하며 적극적으로 소통할 수 있는 공직자가 되겠다”고 당차게 말했다.

 

축하 선물로 제공된 머그컵은 코로나19로 일회용품 사용이 만연한 요즘사무실 내 일회용 컵 자제를 위해 마련됐다.

 

한편 지난 19일 안산시에는 모두 118명의 신규 공무원이 임용됐으며이 가운데 18명이 상록구청으로 발령돼 지난 23일부터 시민과 함께하는 행정을 실천해 나가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