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한국청렴운동본부, 반부패·청렴도 향상 위한 업무협약 체결

본문

첨부파일

안산시(시장 윤화섭)는 30일 반부패·청렴도 향상을 위해 사단법인 한국청렴운동본부와 청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청렴업무 전문단체와의 협력을 통해 반부패 청렴 문화를 확산시키고행정의 투명성을 높여 신뢰받는 책임 행정을 구현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시청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윤화섭 안산시장이지문 한국청렴운동본부 이사장 등이 참석해 협약서를 교환했다.

 

한국청렴운동본부는 공익신고 활성화 및 신고자 권익 보호를 위해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으며국민권익위원회에 등록된 공익신고 지원 전문단체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힘을 모아 각종 청렴정책을 발굴·추진해 안산시정의 투명성을 확보함은 물론대외적으로 청렴문화를 확산시키는데 앞장설 전망이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공직자의 최우선 가치는 청렴”이라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청렴한 공직문화 조성에 더욱 힘써 공공기관의 모범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안산시는 ‘시민과 함께 더불어 청렴한 안산’ 구현을 목표로 ▲자율적 내부통제 제도 운영 ▲공직자 청렴자가진단의 날 운영 ▲조직 및 간부공무원 부패위험성 진단 실시 ▲청렴주제 소통방 운영 ▲부서별 맞춤형 청렴시책 운영 등 다양한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