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단원구 일대서 16일 오후 4시16분 세월호 추모사이렌 취명

‘세월호 참사 7주기 기억식’ 맞춰 희생자 추모사이렌…민방공 경보 오해하지 말고 1분간 추모 동참 당부

본문

첨부파일

안산시(시장 윤화섭)는 세월호 참사 7주기인 오는 16일 오후 416분부터 1분간 단원구청 일대에서 추모사이렌이 울린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사이렌은 세월호 참사 7주기 기억식 개최에 따른 것으로희생자 추모를 위한 목적으로 마련됐다.

 

시 관계자는 “이날 울리는 경보가 민방공 대피사이렌이 아닌 만큼시민들은 오해하지 말고 추모에 적극 동참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