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단원구, 직업소개소 방역수칙 실태 특별점검

본문

첨부파일

안산시 단원구(구청장 김기서)는 관내 직업소개사업소 100개소를 대상으로 방역수칙 이행실태를 점검하고 코로나19 진단검사와 백신접종 홍보 활동을 실시했다고 14일 밝혔다.

 

지난 12~13일 진행된 점검은 건설일용인부 직업소개사업소 업무 개시 시점을 고려해 새벽 시간에 중점 실시됐다.

 

구 9개 부서는 합동으로 ▲고용계약 알선 시 구직자의 코로나19 검사결과 및 예방접종 여부 확인 ▲외국인 근로자 코로나19 무료 검진 안내 ▲불법체류 외국인 통보의무 면제사항 안내 ▲사업장 소독 및 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을 안내하고방역관리 소홀로 인한 집단감염 발생 시 구상권 청구 및 과태료 부과된다는 사실을 안내하며 방역수칙 중요성을 강조했다.

 

김기서 청장은 “지도·점검에 협조해 주신 직업소개사업소에 감사드리며앞으로도 직업소개사업소를 통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