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최용신기념관, 유아 맞춤 프로그램 ‘처음 만나는 샘골강습소’ 운영

본문

첨부파일

 

안산시(시장 윤화섭) 최용신기념관은 유아들의 눈높이에 맞춘 체험 교육 프로그램 ‘처음 만나는 샘골강습소’를 운영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은 유아들을 대상으로 재미있는 놀이를 통해 안산의 대표적 역사 인물인 최용신(1909~1935) 선생에 대해 알아보고, 안산의 역사에 자부심을 갖도록 마련됐다.

 

먼저 샘골강습소 이야기를 주제로 한 ‘세상에서 가장 큰 학교’ 그림 동화 구연을 시작으로, 무궁화 이름표 달기, 샘골강습소 함께 만들기, 상록수 화분만들기 등을 통해 어려운 환경에서도 포기하지 않고 농촌계몽운동에 헌신한 최용신 선생의 숭고한 뜻을 알아보는 시간을 갖는다.

 

대상은 관내 유치원·어린이집 6~7세 반으로, 이달 23일까지 최용신기념관에 전화로 신청하면 되고, 자세한 사항은 최용신기념관 누리집이나 전화로 문의하면 된다.

 

최용신기념관 관계자는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안산의 어린이들이 농촌계몽운동가, 여성 독립운동가로서 최용신 선생을 기억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최용신 선생의 숭고한 뜻을 널리 알릴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