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도서관, 안심예약대출 서비스 6개관으로 확대 운영

월~토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수령 가능…1인 3권까지

본문

첨부파일

안산시(시장 윤화섭)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시행한 중앙도서관 안심예약대출 서비스를 관내 도서관 6개관으로 확대 운영한다고 9일 밝혔다.

 

안심예약대출은 온라인으로 도서대출을 신청한 뒤 다음날 수령하는 서비스로이용자 간 접근을 최소화하는 사회적 거리두기를 기본 원칙으로 한다.

 

운영 도서관은 중앙도서관·감골도서관·관산도서관·성포도서관·상록어린이도서관단원어린이도서관 등 6개관이다.

 

일요일과 공휴일을 제외하고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운영되며평일에 도서관 방문이 어려운 직장인 등은 금요일에 신청하면 토요일에 받을 수 있다.

 

안산시 도서관 홈페이지(http://lib.ansan.go.kr)에서 월~토요일 오전 9시부터 오후 2시까지 1인 3권까지 신청할 수 있으며안내 문자를 받은 뒤 각 도서관별 지정 장소에서 책을 수령하면 된다.

 

대출기간은 14일이며, 7일간 연기할 수 있다또 다 읽은 도서는 각 도서관별 무인반납기로 반납하면 된다.

 

도서관 관계자는 “시민들이 안심하고 책을 볼 수 있도록 신청된 도서는 모두 소독 후 전달된다”며 “사회적 거리두기를 지키며 비대면 서비스로 진행될 예정이오니시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협조를 바란다”고 말했다. 

 

안심예약대출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안산시 중앙도서관(031-481-3868) 또는 각 도서관 홈페이지를 통해 안내 받을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