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중앙동 주민자치위원회, 취약계층 위해 150만원 기탁

중앙동 주민자치위원회. 취약계층 향한 온정의 손길

본문

첨부파일

안산시 단원구 중앙동 행정복지센터는 중앙동 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정의숙)로부터 후원금 150만원을 기탁 받았다고 10일 밝혔다.

 

정의숙 주민자치위원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많은 이웃이 힘들어하고 있는데후원금을 통해 지역 내 취약계층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박상숙 중앙동장은 “중앙동 이웃들에게 온정의 손길을 전해주신 주민자치위원장 및 위원님들에게 감사드리며기탁해 주신 후원금은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취약계층을 위해 소중하게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이번에 기탁받은 후원금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중앙동 희망이웃사업 후원계좌로 기탁해 관내 저소득층 등 취약계층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