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안산내일장애인보호작업장 개소

본문

첨부파일

안산시(시장 윤화섭)가 10일 중증장애인 직업재활시설인 ‘안산내일장애인보호작업장’을 열고 운영에 나섰다.

 

 안산시 단원구 원포공원1로 70, 4층에 위치한 안산내일장애인보호작업장은 연면적 270.32㎡로 각종 방역 및 소독 직무 교육을 위한 직업훈련실집단활동실재활상담실 등을 갖추고 있다.

 

 이곳에서는 친환경 방역 및 소독 사업친환경 문구류 포장 사업 등을 통해 장애인을 고용해 소독 전문가로서의 역할을 수행할 수 있도록 자격증 취득방역 안전교육소독 장비 실습 등 맞춤형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안산시 관계자는 “일자리는 남녀노소 누구에게나 최선의 복지라 생각한다”며 “이번 보호작업장 개소로 장애인들이 할 수 있다는 희망을 가지고 자립의 꿈을 키우는 마중물의 공간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안산시는 올해 내로 주간보호시설직업재활시설 5개소를 신규 개소하고,장애인 복지시설 16개소의 인력을 확충해 청년 일자리 창출과 장애인 복지 서비스를 확대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