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20주년 맞는 단원미술제 앞두고 특별한 기념행사 열려

- 7월<단원본색檀園本色> 개최, 8월<아시아호텔아트페어 서울2018> 참여

본문


안산시(시장 윤화섭)와 안산문화재단(대표이사 강창일)이 주최하는 ‘2018 단원미술제가 올해로 20주년을 맞이하여 특별한 기념행사들을 준비했다. 이번 20주년 기념행사는 오는 20일 오픈하는 단원미술제 20주년 아카이브 열기<단원본색檀園本色>을 시작으로 823일 오픈하는 아시아호텔아트페어 서울 2018(AHAF SEOUL 2018)로 이어진다. 이는 지난 단원미술제 선정작가들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후속지원 차원의 프로그램으로써 그 의미가 크다.

 

단원미술제 역대 대상작품이 한 자리에

역대 대상 선정작가의 근작을 전시하는 단원미술제 20주년 아카이브 열기<단원본색檀園本色>은 단원미술제에서 배출된 대상 작가들의 작품을 통해 그동안 단원미술제의 발자취를 살펴보는 전시로 구성될 예정이며, 지난 19년간 운영해 온 단원미술제의 의미를 환기하는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전시는 안산문화예술의전당 화랑전시관 1, 2전시실에서 720일부터 819일까지 한 달간 진행된다. 전시기간 중 첫 번째 전시연계프로그램으로 큐레이터와 함께하는 전시투어가 매주 목요일 2회씩(11, 14) 총 네 차례 운영될 예정이며, 두 번째 프로그램으로 전시관람 리뷰 중 우수 리뷰를 선정해 장성순 기증특별전의 작품집을 선물할 예정이다.

 

호텔에서 만나는 선정작가들의 신작들

또한 2015년 이후 작가지원공모로 바뀐 단원미술제의 선정 작가들을 대상으로 아시아호텔아트페어 서울 2018(AHAF SEOUL 2018)에 참여를 지원하기도 한다. 아시아를 중심으로 한 해외 갤러리들이 참여하여 진행되는 AHAF(아시아호텔아트페어)는 국내·외 미술시장의 트렌드를 파악할 수 있는 중요한 자리로, 단원미술제 선정작가들의 작품을 대외적으로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본다. 일반적인 전시공간에서 탈피해 호텔 객실에 전시하도록 기획된 AHAF(아시아호텔아트페어)를 통하여 선정작가들에게 다양한 전시형태의 경험을 제공하고, 단원미술제 수상 이후 활발한 창작활동을 하고 있는 선정 작가들의 역량 및 작품을 확인할 수 있는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아시아호텔아트페어 서울 2018(AHAF SEOUL 2018)은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 521)에서 823일부터 26일까지 4일간 진행된다.

 

한편 ‘2018 20회 단원미술제 선정작가 공모는 오는 81일부터 10일까지 진행되며, 공모에 선정된 작가들에게는 해외워크숍의 기회가 주어진다.

‘2018 20회 단원미술제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안산문화재단 전시사업부 031-481-0508로 문의하면 된다.

 

 

‘2018 단원미술제’ 20주년 기념행사

행사명

행사기간

장소

단원본색檀園本色

2018. 7. 20. - 2018. 8. 19.

안산문화예술의전당 화랑전시관

아시아호텔아트페어 서울2018

2018. 8. 23. - 2018. 8. 26.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