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문화재단, 한예종 창작연극 <사랑의 증거> 공연

본문

 

경기지역 문화재단과 전문교육기관의 교류 통한 예학(藝學) 실천

안산문화재단은 한국예술종합학교 연극원과 공동주최로 연극<사랑의 증거>를 오는 16~17일 양일간 안산문화예술의전당 별무리극장 무대에 올린다.

 

국내 대표 국립연극학교인 한국예술종합학교와 경기지역 문예회관이 함께하는 연극창작 플랫폼 사업은 한예종 연극원 재학생 및 졸업생들의 공연을 선발해 다시 제작하고 이를 국내·외 공연시장에 제공할 목적으로 마련된 사업으로 젊은 예술가들의 창작활동을 지역 문예회관과 함께 만들어가는 공동제작 프로젝트다.

 



 

2018년 연극창작 플랫폼 사업은 한예종 졸업생들이 만든 연극<사랑의 증거>(. 루시 프레블, 연출/번역 전문영)를 오는 16~17일 안산문화예술의전당 공연에 이어 22~23일 의정부예술의전당에서 공연함으로서 신진예술가들의 창작활동에 큰 힘이 되어주는 계기를 마련한다.

 

자신과 타인의 마음에 가까이 다가서려고 노력하는 사람들의 이야기

이번 안산문화예술의전당 무대에 오르는 연극<사랑의 증거>는 루시 프레블(Lucy Prebble, 영국 작가) 원작으로 항우울증 신약 개발을 하고 있는 거대 제약회사를 배경으로 하고 있다. 항우울증 신약 개발 시험을 주도하는 토비와 약의 효험에 대해 부정하지만 이 시험을 계획대로 진행시키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닥터 제임스. 그리고 이 실험실의 통제에서 벗어나기 위해 계획하는 대학생 코니와 고졸 무직자 트리스탄. 연극은 이들 등장인물들의 심리묘사를 통해 자신의 마음, 그리고 타인의 마음에 더 가까이 다가서려고 노력하는 사람들의 심리를 다루고 있다.

 


공연은 오는 316()17() 안산문화예술의전당 별무리극장에서 2회 공연으로 진행되며, 관람료는 전석 1만원이다. 기타 할인 및 단체관람 문의는 안산문화재단 콜센터 080-481-4000로 하면 된다.

 

 

2018 연극창작 플랫폼 사업 연극<사랑의 증거>

공연일시 : 2018. 3.16.()~17() / ()19:30, ()15:00

공연장소 : 안산문화예술의전당 별무리극장

관 람 료 : 전석 1만원

관람연령 : 19세 이상 관람가

공동주최 : ()안산문화재단, 한국예술종합학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