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화섭 시장 “군자농협 하나로마트 대부점으로 주민 편의 높아지길”

본문

윤화섭 안산시장은 지난 12일 단원구 대부동동에서 열린 군자농협 하나로마트 대부점 개점식에서 “대부동 지역에 꼭 필요한 공간”이라고 강조했다.

 

윤 시장은 인사말을 통해 “지역주민에게 다양한 편의를 제공하는 군자농협 하나로마트 대부점 개장을 축하드린다”며 “지역 농·축산물 소비 촉진으로 농업인의 소득도 늘어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날 개점식에는 윤 시장을 비롯해 박은경 시의장 등 50여명이 참석해 대부도 주민의 편의가 높아지길 기원하며 개점을 축하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