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화섭 시장, 부처님 오신날 봉축탑 점등식 참석

윤화섭 시장 “코로나19 극복하는 희망의 등불로 환히 비추길”

본문

윤화섭 안산시장이 ‘불기 2564년 부처님 오신날’ 봉축탑 점등식에 참석해 “광장을 환하게 밝힌 연등 하나 하나가 코로나19를 극복하는 희망의 등불로 밝게 비춰 시민 모두가 하루빨리 평온한 일상으로 돌아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지난달 30일 안산문화광장에서 안산불교연합회 주관으로 열린 봉축탑 점등식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산 예방과 사회적 거리두기 동참으로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해 간소하게 진행됐다. 

 

높이 8m·너비 3m의 봉축탑은 부처님 오신날 법요식이 열리는 이달 30일까지 점등된다.

 

윤화섭 시장은 “봉축탑 점등식을 통해 다시 한 번 부처님의 귀한 가르침을 가슴속에 되새기기를 바란다”며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모든 가정에 부처님의 자비와 은혜가 가득하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